상단여백
HOME 라이프 공연·전시
경남스틸 송원갤러리, 제23회 송광옥 도예가 초대전 개최
분청박지목단문편호(40x39x18cm 분청토,분청유약)

[경남데일리=황민성 기자] 창원지역 코스닥 상장기업인 경남스틸(주) 본사에 위치한 송원갤러리에서 오는 24일 23번째 전시회로 송광옥 도예가의 초대전을 개최한다.

공단지역 근로자들과 그와 관련된 종사자들을 위해서 근로 현장에서도 문화를 공유하자는 취지로 경남스틸에서 설립한 송원갤러리는, 2012년 개관기념 소장전을 시작으로 이번 제23회 송광옥 도예가 초대전까지 이어지며 작가에게는 무료 전시 기회를, 직원은 물론 인근 공단 근로자 등 모든 관람객에게는 무료 작품 관람의 기회를 제공하며 지역근로자들과 주민들을 위한 문화·예술 공유에 앞장서고 있다.

송광옥 도예가는 도자의 일반적인 시각인 둥글다는 개념에서 벗어나, 흙 판을 만들어 사각 형태의 도자기 표면에 하얀 백토를 바르고 예리한 칼로써 추상적인 드로잉을 시문하여 회화성을 극대화 한다.

분청의 대표적인 기법인 꽃 문양을 버리고 추상적인 간결한 스크레치로 작업을 마무리 함으로써 현대 회화의 추상성과 현대 도자의 미학을 작품에 담는다

현재 경남도예가협회 회장을 역임하고 있는 송광옥 도예가는 개인전 17회, 단체전 280여회를 여는 등 지역의 대표적인 도예가로 꼽힌다. 

송원갤러리 관계자는 “이번 전시는 분청사기의 현대적 조형성과 회화적 미화의 여정을 담은 작품들로 작가의 도전적 기법과 노력을 엿볼 수 있을 것”이라며 기대했다.

송광옥 도예가 초대전은 24일부터 12월 15일까지 경남스틸 본사 사옥 5층 송원갤러리에서 전시되며 무료로 관람할 수 있다. 관람 시간은 오전 9시부터 오후 5시까지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