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하동
하동 사교육 교습비 기준금액 소폭 인상하동교육지원청, 사교육비 현실화 교습비등조정위원회 개최…다음달 중 적용
   
▲ 하동 사교육 교습비 기준금액 소폭 인상

[경남데일리 = 이강현 기자] 하동교육지원청은 지난 14일 교육지원청 2층 회의실에서 교습비등조정위원회를 개최하고 2023년 사교육 교습비 등의 기준금액을 소폭 인상하기로 했다.

교습비등조정위원회는 학원법 시행령에 따라 설치된 위원회로 교습비가 지나치게 비싸 사교육비 부담이 커지는 것을 방지하고 물가 상승 등을 고려해 합리적인 수준으로 교습비를 조정하는 역할을 한다.

이번 하동지역 교습비등조정위원회는 2017년 3월 이후 6년 만에 개최됐다.

학부모, 학원 관계자, 공인회계사 등 총 8명으로 구성된 조정위원들이 협의한 주요 사항은 입시 보습·예능 교습비 조정기준 약 11% 인상 교습과목 신설 등이다.

변경된 교습비는 지역 내 모든 학원, 교습소, 개인과외교습자를 대상으로 12월 중으로 적용될 예정이다.

이만정 행정지원과장은 “코로나19 등 최근 여러 요인으로 크게 상승한 물가로 인해 학원 운영의 어려움을 반영하고 학부모들의 가정 가계의 부담을 최소화하는 방향으로 교습비를 조정했다”고 말했다.


이강현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강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