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교육
대학수능 경남 103개 시험장에서 순조롭게 진행1교시 결시율 9.97%, 지난해 대비 1.22% 낮아

[경남데일리 = 황민성 기자] 2024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이 안정적으로 시행되고 있는 가운데 경남 지역 수험생 1교시 결시율이 9.97%로 나타났다.

올해 대학수학능력시험 1교시 국어영역 응시 예정 인원은 2만9,072명이며 1교시 결시자는 2,898명으로 집계됐다.

1교시 시험지구별 결시자 현황을 보면 창원 지구가 9,552명 가운데 837명이 결시했다.

진주 지구는 5,111명 가운데 505명, 통영 지구 3,565명 가운데 486명, 거창 지구 990명 가운데 107명, 밀양 지구 1,126명 가운데 125명, 김해 지구 5,224명 가운데 522명, 양산 지구 3,504명 가운데 316명이 결시했다.

8시 40분부터 80분간 진행된 경남 지역의 1교시 국어 영역 결시율은 9.97%로 지난해 11.19%보다 1.22% 낮다.

이는 정시 모집에 치중하는 졸업생 수가 증가하는 등의 영향을 끼친 것으로 보인다.

경남교육청 대입정보센터는 고등학교 3학년 수험생·학부모 상담, 고등학교 3학년 부장교사 연수 등에서 중위권 학생들이 수시 모집에서 대학을 상향해 지원하는 경향을 확인하고 수능 지원자 응시율이 다소 증가할 것으로 예상한 바 있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