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밀양
제6회 밀양 국제 요가대회 열려선수수준, 대회권위, 상금규모 등 대한민국 최고 요가대회
제6회 밀양 국제 요가대회 열려

[경남데일리=공태경 기자] 밀양시가 주최하고 나무요가가 주관한 ‘2023 제6회 밀양 국제 요가대회’가 18일 밀양시청소년수련관에서 5종목 30팀의 국내·외 선수들이 참가한 가운데 성황리에 개최됐다.

이번 대회는 ‘요가, 삶을 이야기하다’를 주제로 펼쳐졌다. 

1인전, 2-4인전, 5인이상전, 외국인전, 실버단체전에 총 41개 팀이 참가를 신청했으며, 심사위원들이 예선심사를 통해 본선참가팀 30팀을 선발했다.

본선 대회는 당일 유튜브 생방송으로 동시에 진행된 시청자 문자투표 점수와 심사위원 점수를 합산해 종목별 대상, 최우수, 우수, 장려팀을 선발했다.

특히 올해는 평균연령 65세 이상 실버단체팀이 참가해 새로운 감동을 선사했으며, 건강하고 활기찬 삶을 지향하는 요가의 저변 확대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제6회 밀양 국제 요가대회 열려

우열을 가리기 힘든 가운데 대상은 ▲1인전 ‘이태한’ ▲2-4인전 ‘아나하타’팀 ▲5인이상전 ‘앞으로 요가티처’팀 ▲외국인전 ‘손효천’ ▲실버단체전 ‘좋은 인연’팀이 차지해 뛰어난 기량으로 향상된 대회 수준과 요가 본질의 아름다움을 보여줬다.

장시간 진행된 대회지만 선수들의 아름답고 경이로운 동작들에 관객석을 채운 300여 관람객은 탄성을 자아냈으며, 선수들과 함께 호흡하며 대회 분위기를 고조시켰다. 또한 댄싱톡과 춤명상이 더해져 관람객들을 사로잡았다.

박일호 시장은 “전국에서 찾아오신 뛰어난 기량의 선수들과 많은 요가 가족들이 적극 참여해 주신 덕분에 대한민국 최고 요가대회로 거듭나게 됐다”면서 “밀양이 명실상부한 요가와 힐링의 명소가 될 수 있도록 앞으로도 모든 요가인의 변함없는 관심과 지원을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공태경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공태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