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양산
“양산 버스킹 문화의 중심, 열정이 넘치는 거리”양산젊음의거리 K-POP 퍼포먼스 경연대회 성료
   
▲ “양산 버스킹 문화의 중심, 열정이 넘치는 거리”

[경남데일리 = 배성우 기자] 양산시는 지난 18일 양산젊음의거리 샵광장에서 진행된 ‘양산젊음의거리 K-POP 퍼포먼스 경연대회’가 성공적으로 마무리됐다고 밝혔다.

이번 대회는 양산젊음의거리 운영위원회에서 주관으로 세계적으로 인기를 끌고 있는 K-POP 퍼포먼스 장르를 주제로 개최돼 많은 사람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식전공연과 김승권 양산젊음의거리 운영위원장의 개회선언을 시작으로 버스킹 경연대회의 막이 올랐다.

중부동 상가 내 보행자도로를 ‘양산젊음의거리’로 명명한 뒤 운영위원회를 이끌며 꾸준히 버스킹 공연을 추진해 온 김승권 위원장은 대회사를 통해 참가자들 못지않게 버스킹에 대한 열정을 보여줬다.

치열한 예선을 거쳐 본선에 오른 10팀의 참가자들은 저마다 수준 높은 퍼포먼스를 선보여 행사장을 뜨겁게 달구었고 대회를 찾은 300여명의 관중은 추위도 잊은 채 열띤 응원을 펼치며 마지막 시상식까지 함께하면서 대회를 즐겼다.

대회 심사위원들 또한 참가팀들의 실력에 감탄하며 심사에 고심한 것으로 전해졌다.

심사 결과 대상은 최소원, 전희영 팀, 최우수상은 전하연, 이서연 팀, 우수상은 서유나, 성혜리 팀이 각각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김승권 운영위원장은 “양산젊음의거리 운영위원회는 버스킹 유망주를 발굴하고 거리공연 저변을 확대한다는 포부를 가지고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꾸준히 버스킹 경연대회를 개최하고 있다”고 말했다.


배성우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성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