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사천
사천시, 세계적인 우주항공도시인 프랑스 툴루즈 방문우주항공복합도시 조성과 우주항공청의 원활한 정착을 위한 역할 모색
   
▲ 사천시, 세계적인 우주항공도시인 프랑스 툴루즈 방문

[경남데일리 = 권경률 기자] 사천시는 세계적인 우주항공도시인 프랑스 툴루즈를 방문해 우주항공청의 성공적인 안착과 우주항공복합도시 조성계획을 구체화한다.

시는 정대웅 항공경제국장을 비롯해 도시과장, 우주항공과 직원 등으로 구성된 해외 방문단을 구성해, 지난 20일부터 24일까지 5일간의 일정으로 프랑스 툴루즈를 방문했다.

이번 방문은 툴루즈의 산업 지원정책, 기관과 행정의 연계, 도시계획까지 모든 부분을 돌아보며 글로벌 우주항공도시 도약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된 것. 프랑스 툴루즈는 사천시와 마찬가지로 앵커기업과 중견 중소기업들의 자생적 생태계를 바탕으로 우주항공도시로 성장해 왔다는 공통적인 측면을 갖고 있는 도시다.

방문단은 지난 22일 CNES 툴루즈 센터를 방문해 우주항공청 개청에 대비한 우주항공연구기관 지원을 위한 시의 역할에 대한 자문을 받았다.

그리고 툴루즈 시청을 방문해 우주항공산업 육성과 이를 뒷받침하는 도시계획이 나아가기 위한 방향에 대한 의견을 청취했다.

특히 프랑스 국립 항공대학교와 고등항공우주대학 관계자와의 방문면담를 통해 인재양성 방안과 교육분야에서 향후 협력방안을 모색했다.

방문단은 23일에는 에어버스 스페이스를 방문해 세계 우주산업의 현실태를 파악하고 위성조립동 투어를 통한 산업현장의 직접적인 목소리를 듣는다는 계획이다.

정대웅 국장은 “툴루즈는 사천시가 나아가야할 완성된 형태의 우주항공복합도시”며 “툴루즈의 모델을 기본으로 국내 여건을 반영해 조속히 우주항공복합도시를 조성하겠다”고 말했다.


권경률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경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