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NC다이노스
NC 다이노스, 일본 드라이브라인 캠프참여
이용준, 서의태, 신영우 선수

[경남데일리=황민성 기자] NC 다이노스가 25일부터 12월 1일까지 투수진 강화를 위해 일본 도쿄에서 진행하는 드라이브라인 캠프에 참가한다.

드라이브라인은 바이오 메카닉스 기술을 통해 투수 매커니즘을 분석하여 투구의 효율성과 정확도를 향상시키는 트레이닝 프로그램으로 미국과 일본 구단도 적극적으로 도입하고 있다. 

이번 캠프에는 서의태, 이용준, 신영우 선수와 이용훈, 김건태 코치, 김한범 트레이너, 권승환 국제업무팀 매니저가 참가한다.

임선남 NC 다이노스 단장은 “이번 캠프를 통해 선수들의 기량 발전 외에도 코칭스탭과 트레이닝 파트의 발전을 기대하고 있다. 캠프 기간동안 드라이브라인의 훈련 방법, 데이터 활용, 분석 방법 등을 잘 습득하여 구단 선수들의 성장을 도울 수 있도록 하겠다”라고 말했다.

이용준 선수는 “새로운 관점의 훈련 방법을 통해 한 단계 업그레이드하고 싶다. 캠프 기간 동안 나의 매커니즘을 분석해 효율적인 투구 방법과 강한 힘을 낼 수 있는 다양한 훈련 방법을 배우겠다. 이번 기회를 통해 내년 팀 승리에 조금 더 기여할 수 있는 선수가 되고싶다”라고 말했다.

NC는 정규리그(1군)에 참가한 2013년부터 선수단 정보시스템인 D-라커(D-Locker)를 자체 개발해 활용하는 등 선수단 운영 및 육성에 과학적이고 체계적인 방법을 접목시켜오고 있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