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양산
양산시, 황산공원 황토 맨발산책로 체험존 운영황산공원 내 황토맨발산책로 1.4km, 어싱로드 3.2km 조성계획
   
▲ 양산시, 황산공원 황토 맨발산책로 체험존 운영

[경남데일리 = 배성우 기자] 이제 양산 황산공원에서도 맨발 황토 체험이 가능해진다.

양산시는 황산공원과 양산천 내 맨발 산책로 조성을 위한 실시설계 용역을 착수했다고 밝혔다.

이는 전국적으로 부는 맨발 걷기 열풍에 부응해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함이며 타 지역의 맨발산책로 우수사례를 벤치마킹해 양산시 하천 여건에 맞는 최적의 맨발 산책로 조성을 내년 상반기 중에 완료할 계획이다.

기존 산책로에 마사토 및 황토 포장을 도입하고 세족시설 및 휴게시설을 설치해 이용객의 편의를 증진하기 위해 2024년 당초 예산에 양산천 산책로 정비 1억, 황산공원 맨발 산책로 4억을 편성해 현재 의회 승인 신청 중에 있다.

이에 앞서 시는 시범적으로 황산공원 시오리 이팝로드 내 일부 구간에 200m 황톳길과 샌드키즈파크존 옆 공간에 황토 체험장을 소규모 조성해 공원 이용객이 간단하게 이용할 수 있는 어싱체험장을 운영 중이다.

나동연 양산시장은 “전국적으로 맨발 걷기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며 시민의 요구가 늘어나고 있다”며 “황산공원은 물론 시민들이 가까운 곳에서 자연을 느끼며 건강을 챙길 수 있는 친자연적 맨발 산책로를 여러 곳에 다양하게 조성해 시민 건강증진에 힘쓰겠다”고 밝혔다.


배성우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성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