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경남FC
경남FC, 부천과 29일 홈경기...‘이제는 준PO’준PO 홈경기 이점 지닌 경남 비겨도 PO 진출
경남FC, 부천과 29일 홈경기...‘이제는 준PO’

[경남데일리=황민성 기자] 경남FC가 준플레이오프 경기를 치른다.

경남은 29일 오후 7시 창원축구센터에서 부천FC(5위)를 상대로 하나원큐 K리그2 2023 준플레이오프 홈경기를 펼친다.

경남은 지난 39라운드 김포FC와의 원정경기에서 1-0으로 승리했다. 

후반 21분 박민서가 결승골을 만들어냈다. 

부천과 승점(57점)이 같지만, 다득점(54골)에서 앞서며 정규리그 4위의 자리를 확정지었다. 

4위는 준플레이오프를 홈에서 치르며 비기기만 해도 플레이오프에 진출할 수 있어 유리하다.

이제 창원축구센터에서 승격을 위한 여정이 펼쳐진다. 

최근 5경기(3승 2무)에서 무패행진을 기록한 경남은 준플레이오프에서 홈경기 이점을 통해 승격 도전을 이어가고자 한다.

경남은 설기현 감독이 부임한 이후 2020년(vs 대전하나시티즌 1:1 무), 2022년(vs 부천FC 3:2 승) 준플레이오프에서 패배한 적이 없다. 

특히 작년 부천 상대로 준플레이오프에서 승리를 거둔 좋은 기억이 있다.

설기현 감독은 ”부천이랑 자주 경기를 해서 익숙한 부분이 있다. 작년에 부천과의 경기에서는 꼭 승리해야 하는 입장이었는데, 이번에는 우리 홈에서 4위로 맞이하기 때문에 조금 더 유리한 부분이 있다고 생각한다."며 ”결과도 중요하지만, 내용을 가져오면서 김포전 승리를 거둔 만큼, 준플레이오프에서도 결과 뿐만 아니라 내용까지 있어야 플레이오프, 승강 플레이오프에서 결과를 가져올 수 있다“고 말했다.

한편, 부천전 준플레이오프 홈경기 티켓은 구단 홈페이지 G멤버스와 티켓링크를 통해 온라인 예매가 가능하며, 당일 현장 구매 또한 가능하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