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창원
창원강소특구 KERI G2G 프로그램을 통한 ‘유망 스타트업, 창원서 대만으로 첫 진출’스타트업 글로벌 진출 유망기업 5개 사 대만서 유망기업 탐방 및 투자상담회, 대만 최대 스타트업 박람회 2023 Meet Taipei 참여
   
▲ 창원강소특구 KERI G2G 프로그램을 통한 ‘유망 스타트업, 창원서 대만으로 첫 진출’

[경남데일리 = 박수진 기자] 창원특례시와 한국전기연구원은 창원 유망 스타트업의 해외 진출을 돕는 글로벌 프로그램인 ‘KERI G2G’를 성공리 끝났다고 30일 밝혔다.

G2G는 창원강소연구개발특구 이노폴리스캠퍼스사업의 글로벌 스타트업 지원 프로그램으로 해외 진출을 준비하는 창업기술이 우수한 스타트업을 지원하는 데 목적이 있다.

올해 처음 시행한 G2G는 창업기술 우수성 등의 엄격한 평가를 통해 총 5개 사엘렉트 베이시스 지에스에프시스템 아이씨유코퍼레이션 지비엘에스)가 선정됐다, 11월 27일부터 30일까지 3박 4일간 진행된 본 프로그램은 우수 스타트업 후쿠이바이오, 티허브 탐방 스타트업 보육기관 TTA 세미나 대만 투자기관과의 투자 설명회 및 네트워킹 대만 최대 스타트업 박람회 MEET TAIPEI 참가 등으로 다채롭게 진행됐다.

‘2023 Meet Taipei’는 세계 500여개의 스타트업 부스와 미디어 피칭쇼, 현장 투자상담회 등이 진행되는 스타트업 생태계 활성화를 위한 다채로운 프로그램이 있는 글로벌 박람회로 글로벌 스타트업의 기술을 관람하고 제품을 홍보하는 시간을 가졌으며 기업 기술 분야별로 사전매칭 한 HIVE VENTURES, E&Y, DARWIN VENTURES 소속 5인의 투자심사역과 기업간 1:1상담회, 기업별 요구에 따른 해외 진출 애로 해결과 현실적인 진출 방안, 해외투자, IR피칭 지도 등의 밀착 상담이 이루어졌다.

㈜엘렉트 최인규 대표는 “본사는 전기굴착기 개발 기업으로 대만 시장 내 판로개척을 위한 첫 물꼬로 KERI G2G프로그램에 참여했다”며 “현지 VC와의 투자상담회, 네트워킹을 통해 대만기업들과의 제휴, 사업개발, 투자유치 등 다방면 분야의 조언을 받았고 향후 대만과 아시아권 기업진출과 정착을 위한 준비를 시작할 예정”이라 밝혔다.

창원 강소특구기업인 ㈜베이시스, ㈜지비엘에스는 ‘2023 Meet Tapei’ 박람회 홍보부스에 참여해 대만 현지 기업과 현지 참관객을 대상으로 제품 홍보를 진행하며 기업 알리기에 나섰다.

KERI 김태현 전략정책본부장은 “대만은 반도체, ICT 등 산업구조가 한국산업생태계가 굉장히 유사하고 친한 분위기가 조성되어 있어 아시아권 판로진출을 희망하는 기업에는 기회의 장이 될 수 있다”고 평가하면서 “G2G를 통해 창원 강소특구기업과 매칭된 VC와는 후속 미팅을 추진해, 기업이 투자유치 또는 대만에 제품 판매 등 성과를 창출하도록 지속해서 지원할 예정이다”고 설명했다.

창원시 이성민 미래전략산업국장은 “글로벌 진출을 목표로 하는 창원 강소특구기업들에게 G2G 프로그램이 해외 진출을 위한 네트워크의 교두보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더욱 정교한 지원체계를 구축할 것”이라며 “매년 G2G 프로그램을 확장해 성장 잠재력이 있는 스타트업의 시장 확장과 혁신 성장을 위해 든든한 지원군이 되겠다”고 밝혔다.

이노폴리스캠퍼스 사업은 창원 강소연구개발특구 육성사업의 하나로 유망 창업자를 발굴하는 한편 창업교육과 아이템 검증, 투자 및 외부사업을 연계하는 등의 창업 전주기 지원사업이다.

기술햄심기관인 한국전기연구원을 중심으로 ㈜경남벤처투자가 프로그램을 공동 운영하고 있다.


박수진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수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