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교육
경남교육청, 2024년 영재교육 대상자 선발 전형 실시3,460명 모집에 4,352명 지원…2, 9일 전국 공동으로
   
▲ 2024년 영재교육 대상자 선발 전형 실시

[경남데일리 = 황민성 기자] 경상남도교육청은 2일 경남 26개 영재교육원, 200개 고사실에서 2024학년도 영재교육 대상자 선발 전형을 진행했다.

총 3,460명 모집에 4,352명의 학생이 지원한 이번 전형은 한국교육개발원에서 개발한 영재성 검사 도구를 활용해 전국 공동으로 2일과 9일에 한다.

2일은 26개 영재교육원에서 오전 9시 30분부터 30분간 일반 영재성 검사를, 오전 10시 15분부터 60분 동안 영역별 영재성 검사를 진행했다.

영역별 영재성 검사는 창의사고 수학, 과학, 수학과학통합, 인문사회, 정보과학 영역별 4~6개 대주제 하에 소문항으로 영역별 영재성과 비판적 사고력, 종합적 탐구력을 측정했다.

오는 9일에는 진주영재교육원과 융합과학영재교육원에서 창의력 문제 해결력 검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올해는 코로나19 확진 학생도 마스크만 착용하면 일반고사장에서 전형에 참여할 수 있도록 했다.

경남교육청은 최근 학령인구의 감소와 코로나19 상황에서 전국 영재교육 대상 지원자가 줄어들고 있지만 영재교육 내실화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영재교육 강사 역량 강화 연수, 진로와 인성·상담 등을 통해 질 높은 영재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한편 이중화 창의인재과장은 지난 2일 창원영재교육원 합포여자중학교를 찾아 수험생을 격려하고 감독관실을 둘러보며 선발 진행 상황을 살폈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