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NC다이노스
NC 다이노스, 새 외국인 투수 다니엘 카스타노 영입
NC 다이노스 새 외국인 투수 다니엘 카스타노 선수

[경남데일리=황민성 기자] NC 다이노스가 13일(수) 2024 시즌 새 외국인 투수로 다니엘 카스타노(Daniel Alexander Castano, 29, 등록명 카스타노) 선수와 계약했다. 

계약조건은 계약금 13만 달러, 연봉 52만 달러, 옵션 20만 달러 총액 85만 달러 규모이다.

미국 플로리다주 올랜도 출신인 카스타노 선수는 190cm, 104kg의 신체조건을 갖춘 좌완 투수이다. 148~152km의 직구와 투심, 슬라이더, 커터, 체인지업 등의 변화구를 섞어 던지며 다양한 구종을 바탕으로 안정적인 경기 운영 능력이 장점으로 평가받는다.

카스타노 선수는 2016년 드래프트에서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에 지명받으며, 프로선수 생활을 시작했다. 

메이저리그에서 4시즌 동안 24경기(17선발) 2승 7패 평균자책점 4.47을 기록했으며 마이너리그에서는 7시즌 동안 120경기(88선발) 42승 28패 평균자책점 3.91을 기록했다.

임선남 NC 다이노스 단장은 "카스타노 선수는 구단이 오랜 시간 관찰한 선수로서 강력한 직구 구위를 바탕으로 안정적인 경기 운영 능력이 뛰어난 좌완 선수이다. 구단 선발진의 깊이를 더 할 것이라 생각한다”라고 말했다.

카스타노 선수는 "NC 다이노스 구단에 입단하게 되어 영광스럽다. 새로운 기회를 얻을 수 있어 기쁘다. KBO에서 선수 생활을 경험한 친구들을 통해 창원 팬 분들이 야구장에서 엄청난 환호성과 진심으로 응원해 준다는 이야기도 들었다. 다가오는 2024시즌 목표는 두 가지다. 첫 번째는 마운드에서 최선을 다해 투구하는 것이고 두 번째는 다이노스의 우승이다. 팬들의 응원에 힘을 얻어 더욱 많은 승리를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카스타노 선수는 미국 애리조나 캠프에서 선수단과 합류할 예정이다.

[다니엘 카스타노 선수 일문일답]

Q. NC 다이노스 입단 소감

- NC 다이노스 구단에 입단하게 되어 영광스럽다. 새로운 기회를 얻을 수 있어 기쁘다.

Q. 한국 및 KBO에 대해 알고 있는지/어떻게 생각하는지

-  KBO에서 선수 생활한 친구들을 통해 NC 다이노스 구단에 대해서 좋은 이야기를 많이 들었고 특히 창원 팬분들의 엄청난 환호성과 진심으로 응원해주는 모습에 대해서도 들었다. 팬 분들의 큰 응원이 기대가 된다. 선수 시절 동안 기회가 된다면 KBO에서 뛰어보고 싶다는 마음을 가지고 있었다.

Q. 목표 및 각오

- 개인적으로 두가지 목표를 가지고 있다. 첫번째는 마운드 위에서 내가 가진 능력의 최선으로 투구하는 것이고 두번째는 팀이 우승을 하는 것이다.

Q. 팬들에게 한마디

- 안녕하세요 팬 여러분 다니엘 카스타노입니다. 창원 팬분들의 응원이 벌써 기대가 됩니다. 팬 분들의 응원을 통해 마운드에서 많은 승리를 하고 싶고 팀 승리에 기여를 하고 싶습니다. NC 다이노스 파이팅!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