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들 우리이웃
경남농협, 창신대에 발전지원금 전달
좌측 두 번째부터 김주양 본부장, 이원근 총장

[경남데일리=황민성 기자] 경남농협은 19일 창신대학교에 840만원의 대학발전지원금을 전달했다. 

이번 발전지원금 전달은 대학생 농촌일손돕기 활성화를 위해 (사)도농상생국민운동본부의 후원을 받아 이뤄졌다.

경남농협은 창신대학교와 지난 4월 농촌봉사학점인정제 도입, 농촌일손돕기 필요 경비 및 대학발전지원금 지원 등 농촌 인력지원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창신대학교는 일손부족이 심각한 마늘·양파 등 수확기에 학사일정을 고려해 5회, 150여명과 함께 주말에 농촌일손돕기를 실시하고 인력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에 힘을 보탰다.

김주양 본부장은 “창신대학교의 제도적 지원과 재학생들의 적극적인 농촌일손돕기 참여로 농촌 일손부족 해소에 도움이 되었다”며 “농업·농촌에 대한 많은 관심과 따뜻한 격려를 보내준 창신대학교 관계자와 재학생들에게 감사하다.”고 전했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