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들 우리이웃
창원소방본부, 신창훈 소방장 2023년‘세이버 킹’선정2023년 하트세이버 4회, 브레인세이버 1회, 트라우마세이버 1회로 선정
창원소방본부, 신창훈 소방장 2023년‘세이버 킹’선정

[경남데일리=황민성 기자] 창원소방본부는 2023년 창원시 ‘세이버 킹’에 신창훈 소방장을 선정했다.

‘세이버 킹(SAVER KING)’은 2023년 한 해동안 하트(심정지 환자 소생).브레인(급성뇌졸중 환자 휴유증 최소화 기여).트라우마(중증외상환자 생명유지 및 장애율 저감 기여)세이버 최다 수여 구급대원에게 배지와 상장을 수여하는 명예로운 상이다.

신 소방장은 2015년 임용되어 그동안 총 15명의 환자를 살렸으며, 2023년도에는 총 6명의 중증환자의 생명을 살려 2023년 창원시 ‘세이버 킹’에 선정됐다.

특히, 2023년 6월 성산구 한 주택에서 심정지가 발생한 환자에게 신속하고 정확한 응급처치로 현장에서 생명을 살렸으며, 2월 의창구 한 주택에서도 심정지가 발생한 시민을 살리는 등 지난해에 6명의 중증환자의 생명을 살렸다.

그리고 화재・구조・구급 등 재난으로부터 시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는 데 최선을 다하여 왔으며, 대시민 안전교육에 앞장서는 등 업무 능력이 탁월한 것으로 알려진 직원이기도 하다.

신 소방장은 “현장에서 묵묵히 맡은 일에 열심히 했을 뿐인데 2023년 ‘세이버 킹’에 선정되어 진심으로 영광스럽다”면서 “위급한 상황에 있는 시민의 생명을 살리기 위해 지금처럼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