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양산
나동연 양산시장, 2024년 시민과의 간담회 개최오는 8일부터 ‘시민과 함께하는 시정’ 위해 다양한 시민 목소리 청취

[경남데일리 = 배성우 기자] 양산시는 오는 8일부터 17일까지 기간 중 7일간 읍면동 시민과의 순회간담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2022년 7월 1일 민선8기 제9대 양산시장으로 취임 후 1년 6개월 동안 쉼 없이 달려온 2023년에는 야심차게 추진해 온 주요 역점사업들이 가시적인 성과를 이룬 한 해였다.

민선8기 3년차인 2024년에는 그동안 이룬 성과를 바탕으로 주요 역점사업들이 본 궤도에 올라설 수 있도록 강한 드라이브를 걸어야 하는 해인 만큼 ‘시민과 함께하는 시정, 소통과 공정의 가치실현’ 읍면동 순회간담회를 통해 주민들의 다양한 의견을 청취하고 수렴해 시정에 반영할 방침이다.

이번 시민과의 간담회는 주요 시정보고를 통해 시의 주요 사업을 공유하고 사전에 건의사항을 받아 진행하던 관례를 없애고 참석한 시민들과 직접 마주해 지역 현안과 민원사항에 대해 자유로운 질문과 답변을 통해 시정에 어떻게 반영해 나갈 것인지에 대해 시민들과 함께 고민해 찾아가는 시간이 될 것이라고 했다.

간담회는 오전과 오후로 나눠 8일 동면과 양주동을 시작으로 9일 물금읍·원동면, 10일 상북면·하북면, 12일 강서동, 15일 삼성동·중앙동, 16일 소주동·서창동을 거쳐 17일 평산동·덕계동에서 마무리 할 계획이다.

시는 이번 간담회를 통해 제시된 각계각층의 다양한 시민의 목소리를 새겨듣고 36만 시민의 역량과 지혜를 함께 모아 시정에 반영해 시민의 삶을 더욱 풍요롭고 향기롭게 하면서 다시 뛰는 젊은 양산을 만드는데 긍정의 마음으로 열심히달려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배성우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성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