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김해
김해천문대 `동계 특별 관측회`...별자리 해설“오색빛깔 오리온대성운 찾아보세요!”
김해천문대 전경

[경남데일리=배성우 기자] 별자리 관측의 최적기 겨울을 맞아 김해천문대에서 먼 우주를 직접 관찰할 수 있는 `동계 천체 관측회`를 1월 12일부터 2월 말까지 진행한다.
 
이번 프로그램에는 `큰개자리`, `쌍둥이자리`, `황소자리`, `오리온자리` 등 겨울철 대표 별자리들을 해설과 함께 관찰할 수 있는 자리가 마련된다.
 
프로그램이 진행되는 1~2월은 맑은 대기를 통해 우주를 가장 선명하게 관찰할 수 있는 시기로써 오색빛깔 오리온 대성운, 태양계 이외 가장 밝게 빛나는 별 시리우스, 적색초거성 베텔게우스 등 다채로운 천체들을 자세히 살펴 볼 수 있는 기회다.
 
이밖에도 김해천문대는 2월까지 `정월대보름 달 관측회`, `목성 관측회`를 계속해서 이어갈 예정이다.
 
김해천문대 손진호 담당은 “겨울철은 거대성운과 성단 등 별을 볼 수 있는 최적기로 온 가족이 함께 우주의 신비함을 즐겨 볼 수 있는 기회”라며 “아이들과 겨울방학에 맞춰 방문하시면 특별한 관측과 함께 좋은 추억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김해천문대 `동계 천체 관측회`는 홈페이지을 통한 사전예약 혹은 현장 선착순 발권으로 참여 가능하다. 

평일 2회, 주말 3회 운영되며 성인 4,000원, 청소년 3,000원, 어린이 2,500원으로 이용할 수 있다. 기상상황에 따라 프로그램 일정이 변경될 수 있어 방문 전 날씨를 꼭 확인하는 것이 좋다.


배성우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성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