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창원
창원특례시의회 의과대학 신설 촉구제131회 임시회 전체 의원 합동 퍼포먼스
창원시의회_의과대학퍼포먼스

[경남데일리=박수진 기자] 창원특례시의회는 18일 제131회 임시회를 개회하고 경남도민의 염원이 담긴 ‘창원 의과대학 신설’을 촉구했다.

의원들은 이날 임시회 제1차 본회의 산회 후 “창원 의과대학 신설하라” 구호를 외치며 종이비행기를 날렸다. 

정부의 의과대학 정원 확대 발표가 가시화한 가운데, 신설을 원하는 지역 여론을 강조한 것이다.

김이근 의장은 앞서 임시회 개회사에서 “올 상반기 중 창원 의과대학 신설에 대한 정책적 방향이 마침표를 찍을 것으로 예상된다”며 “마지막까지 많은 관심과 참여로 우리의 염원을 전달하는 데 힘을 모아주길 바란다”고 말하기도 했다.

의회는 이날부터 7일간 임시회 일정에 들어갔다. 

‘금연환경 조성 및 간접흡연 피해방지 조례 개정안(박강우 의원)’, ‘의약품 안전사용 조례 개정안(최은하 의원)’ 등 의원 발의 조례안 10건과 의원연구단체 2024년 연구활동 계획서 등을 심의한다. 

시가 제출한 ‘택시운송사업용 자동차의 차령에 관한 조례안’ 등도 처리한다.

이날 본회의에서는 8명 의원의 5분 자유발언이 이어졌다. 

△김혜란 의원(반려동물 보호자 등의 교육과 관리가 필요한 시점이다) △김우진 의원(화물자동차 공영차고지 확충을 제안하며) △백승규 의원(체계적이지 못한 BRT 공사의 개선과 조속한 마무리를 촉구하며) △오은옥 의원(창원시 S-BRT 사업 및 중점사업의 원활한 성과를 촉구하며) △이정희 의원(창원시 상습침수피해지역 대책 마련 촉구) △진형익 의원(무너지는 민선 8기 기관장 신뢰성, 회복 가능한가?) △김미나 의원(마산방어전투의 역사적 의미를 되새기며) △박강우 의원(시민이 혜택을 누리는 실용적인 축제를 만들어 갑시다) 등이 다양한 주제로 의견을 제시했다.

박수진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수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