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밀양
밀양시, 국내 최초 딸기전시회서 호평서울스트로베리페스타 밀양딸기 1943과 사랑에 빠지다
   
▲ 국내 최초 딸기전시회, 서울스트로베리페스타 밀양딸기 1943과 사랑에 빠지다

[경남데일리 = 공태경 기자] 밀양시는 지난 19일부터 21일까지 서울 학여울역 SETEC 3관에서 열린 국내 최초 딸기를 사랑하는 사람들의 축제인 ‘2024 서울 스트로베리 페스타’에 참가한‘밀양딸기 1943’이 호평을 받았다고 밝혔다.

서울 스트로베리 페스타는 국내 최초의 딸기 전문 전시회로 3일간 약 1만 5,000여명의 관람객이 방문했으며 60여 개 이상의 딸기 관련 업체들이 참여해 다양한 딸기 품종과 이색 딸기 디저트, 딸기 콘셉트의 공예품 등을 선보여 딸기에 관심이 많은 소비자들에게 좋은 반응을 얻으며 성공적으로 마무리된 것으로 평가됐다.

특히 밀양딸기 1943은 맛과 모양 그리고 높은 당도와 진한 향을 통해 우리가 잊고 있던 첫사랑의 설렘과 달콤함으로 삶에 행복의 가치를 전하는 ‘The First Love Day’캠페인으로 페스타 참가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으며 잊지 못할 감동까지 선사했다.

또한 지난해 7월 새롭게 브랜딩한‘밀양딸기 1943’과 딸기 관련 다양한 가공제품을 선보이며 서울 및 수도권 지역 소비자들에게 높은 관심을 받았다.

이번 행사를 통해 밀양딸기 1,500kg이 판매됐으며 밀양딸기의 브랜드 가치 제고와 지역 농가 소득 증대, 밀양시 홍보 등 다양한 성과를 거둔 것으로 평가됐다.

이번 행사에 아이들과 함께 방문한 한 30대 주부는“처음 먹어봤는데 정말 맛있어서 놀랐다”며“서울에서 이렇게 맛있고 신선한 딸기를 먹을 수 있어서 정말 좋았다.

앞으로도 자주 사먹을 것 같다”고 밀양딸기에 대한 높은 만족도를 보였다.


공태경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공태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