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라이프 연예
‘조선의 사랑꾼’, 12일 전체 설특집 예능 시청률 1위태진아, 현빈도 꺾은 절절 사랑
사진제공 = TV CHOSUN 조선의 사랑꾼

[경남데일리=박수진 기자] TV CHOSUN 순도 100% 리얼 다큐예능 ‘조선의 사랑꾼’이 ‘국대 사랑꾼’ 태진아 파워에 힘입어 12일 지상파와 종편을 통틀어 설 특집 예능 시청률 1위를 달성하는 기염을 토했다.

12일 방영된 ‘조선의 사랑꾼’은 설 특집으로 태진아의 아내 ‘옥경이’ 이옥형 씨의 치매 투병 일상, 그리고 디너쇼에서의 감동적인 듀엣 현장을 공개했다.

태진아는 1981년 미국 뉴욕에서 아무것도 없던 자신을 선택해 준 아내 옥경이에게 “내 인생의 99%”라고 변치 않는 사랑을 표현했고, 옥경이의 기억을 잡기 위해 모든 일상을 함께하는 모습으로 진한 감동을 안겼다.

또 강수지, 선우용여 등 가족의 치매를 겪은 이들의 생생한 경험담이 함께하며 몰입도를 높였다. 

이날 ‘조선의 사랑꾼’은 시청률 7.2%(닐슨코리아, 수도권 기준)로 시즌1 포함 자체 최고 시청률을 돌파했다.

기존 자체 최고 시청률은 1회의 6.1%였다. 분당 최고시청률 또한 8.4%(닐슨코리아, 전국 기준)로 자체 최고치를 새로 찍었다.

이로써 12일 방송된 전체 설 특집 예능 1위를 차지한 것뿐 아니라, 동시간대 지상파에서 방송된 설 특선영화 ‘교섭’(KBS 2TV), ‘설에도 나혼자 산다’(MBC) 등을 가볍게 추월했다.

‘태진아 파워’로 또 한 번 사랑의 모든 순간을 날것 그대로 안방 1열에 전달한 리얼 다큐 예능 TV CHOSUN ‘조선의 사랑꾼’은 매주 월요일 오후 10시 TV CHOSUN에서 방송된다. 


박수진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수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