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들 우리이웃
함양 78세 김순자 할머니 ‘평생 소원’ 이웃돕기 성금 1천만원 기탁노인일자리 참여 활동비·생활비 아껴 모아 이웃돕기 성금 기탁
   
▲ 함양 78세 김순자 할머니 ‘평생 소원’ 이웃돕기 성금 1천만원 기탁

[경남데일리 = 정현무 기자] “죽기 전에 좋은일 한번 해보고 싶었는데, 평생의 소원이자 숙제를 해결한 거 같아 홀가분하고 기쁩니다” 함양군 김순자 할머니가 이웃돕기 성금 1,000만원을 기탁하면서 남긴 말이다.

김순자 할머니는 지난 15일 그 동안 조금씩 아껴 모아둔 생활비와 함께 지난 3년간 시니어클럽 노인 일자리사업에 참여하며 얻은 활동비를 모아 이웃돕기 성금 1,000만원을 함양군에 기부했다.

김 할머니는 “살아생전 무언가 의미 있는 일을 하고 싶어 한 푼 두 푼 모으다 보니 어려운 이웃들에게 도움을 줄 수 있는 기회가 됐다”며 “우리 이웃에 도움을 줄 수 있어 기쁘며 앞으로도 좋은 일을 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진병영 군수는 “수년간 아끼고 절약해 뜻깊은 나눔을 실천해 주신 어르신의 선한 영향력이 지역사회에 큰 귀감이 될 것”이라며 “기탁해 주신 성금은 도움이 필요한 곳에 잘 전달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이날 전달받은 성금은 경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할머니의 뜻에 따라 관내 어려운 이웃을 위해 쓰일 예정이다.


정현무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