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종합
경남도, 반도체산업 인재양성 포럼 참여도내 반도체 인재양성 전략 모색
   
▲ 경남도, 반도체산업 인재양성 포럼 참여

[경남데일리 = 황민성 기자] 경상남도는 21일 창원컨벤션센터에서 열린 지역맞춤형 반도체 전문인력양성 포럼에 참석해 산학연관 현장 의견을 수렴하고 도내 반도체 인재양성 전략을 모색했다.

이날 포럼은 경남대학교 WISE LINC 3.0사업단이 주최하고 사업단과 울산경남지역혁신플랫폼 대학혁신지원본부 USG 반도체 교육센터가 주관했다.

이번 포럼은 경남지역의 반도체산업 생태계 기반이 될 인재양성을 위한 전략 마련과 협력체계를 구축하기 위한 자리로 경남도는 추진현황을 공유하고 대학과 기업체, 연구기관과 다양한 의견을 나누었다.

초청강연에는 지난해 반도체 특성화대학 공모에 선정된 전북대 반도체 특성화대학 사업단 김진수 단장이 경남도의 올해 반도체 특성화대학 공모사업 대응전략에 대해 조언했다.

경남도에 소재한 국책 연구기관인 한국전기연구원은 차세대 전력반도체산업을 이끌어가기 위한 인재상을 발표했다.

또한, 부산에 소재한 전력반도체 생산업체인 제엠제코 최윤화 대표도 참석해 미래 모빌리티를 위한 전력반도체 동향을 발표했다.

경남도는 올해 산업국 미래산업과에 반도체파트를 신설해 반도체산업 육성 의지를 밝히고 차세대 고효율 전력반도체 실증인프라 구축 등 추진하고 있는 사업을 발표했다.

또한 추진방향을 설정하기 위해 수립 중인 경상남도 반도체산업 육성 종합계획에 대해 기업체, 연구기관, 대학 등 전문가들의 의견을 구했다.

경남도는 반도체산업 육성을 위해서는 반도체 생산 기업 유치가 필수 과제임을 확인하고 산학연 네트워크를 통해 기업 투자동향을 공유해 줄 것을 당부했다.

앞으로 반도체 특성화대학 등 정부 공모사업에 참여해 반도체 전문인력을 양성해 청년들이 지역기업에서 일할 수 있도록 첨단산업을 육성할 계획이다.

류명현 경남도 산업국장은 “앞으로 반도체산업 정부공모사업 추진을 위해 도내 대학·기업체와 지속적으로 소통할 것이며 도내 대학교와 함께 양질의 인력이 배출될 수 있도록 철저히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시스템반도체 종합 육성계획을 수립중으로 이번 포럼에서 나온 의견을 검토해 육성계획에 반영하고 도내 반도체 산업의 경쟁력을 확보할 수 있도록 하겠다”며 “이후 반도체 종합 육성계획을 수립해 별도 발표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