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거창
거창군, 치매안심 홈스쿨링 ‘우리집 기억학당’ 참여자 모집집에서도 할 수 있는 인지 활동 지원으로 치매 사각지대 해소에 앞장서

[경남데일리 = 정현무 기자] 거창군은 시간과 장소에 구애 없이 집에서도 치매예방을 실천할 수 있도록 다양한 인지 활동을 지원하는 치매안심 홈스쿨링 ‘우리집 기억학당’ 프로그램에 참여할 대상자 50명을 오는 28일부터 선착순 모집한다.

전체 참여 대상자는 총 100명으로 기존 치매안심센터에 등록된 경도인지장애, 경증치매 진단자 등 50명은 선별 모집했으며 나머지 50명은 거창읍에 거주하는 65세 이상 주민 중에 이전과 다르게 기억력에 변화가 있거나 평소 치매예방에 관심 있는 사람으로 유선 신청하면 되고 이후 사전 면담을 통해 최종 참여자로 선정된다.

운영 기간은 올 4월부터 11월까지로 각 가정으로 주 1회 직접 찾아가는 일대일 맞춤형 인지 강화활동 프로그램으로 인지 활동 책자, 퍼즐 등 다양한 교구를 활용해 집에서 꾸준히 학습할 수 있도록 지도 관리할 계획이다.

구인모 거창군수는 “외부 활동을 잘 하지 않고 집안에서만 생활하는 치매 고위험군이 다수 존재할 것으로 생각된다”며 “집에서도 실천이 가능한 인지활동 프로그램을 통해 꾸준히 관리해 치매 예방에 많은 도움을 받길 바란다”고 전했다.


정현무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