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경남FC
경남FC 박동혁호 첫 출격, 안산그리너스 상대 2-1 역전승원기종 멀티골 기록
원기종이 안산그리너스FC전 최고의 선수에 선정됐다.

[경남데일리=황민성 기자] 경남FC가 하나은행 K리그2 2024 1라운드 최고의 팀에, 원기종이 안산그리너스FC전 최고의 선수에 선정됐다.

경남은 지난 1일 안산와스타디움에서 안산을 상대로 2-1 짜릿한 역전 승리를 거두며 베스트팀에, 멀티골을 기록한 원기종이 MOM의 영광을 안았다. 베스트11에는 원기종과 박민서가 선정됐다.

경남은 안산과 원정경기에서 선제 실점을 허용했지만, 안산의 수비 뒷공간이 흔들며 골문을 위협했다. 경남은 전반 35분, 이민혁의 감각적인 패스를 받은 원기종이 안산의 골문 구석을 향하는 슈팅으로 마무리하며 동점골을 만들었다.

후반 들어서는 경남이 경기를 주도했다. 원기종을 중심으로 계속해서 골문을 노리며, 조직적인 움직임을 보여줬다. 이후 후반 21분에는 윤주태와 도동현이 투입되며 계속해서 공격 작업을 이어갔다.

승리의 주인공은 경남이었다. 후반 37분, 박민서가 수비진을 제치고 올려준 크로스를 원기종이 헤더슛으로 마무리하며 결승골을 만들어냈다. 이후 경기는 경남의 2-1 승리로 끝이 났다.

이날 경기에서 최고의 활약을 펼친 선수는 원기종이다. 원기종은 동점골과 결승골까지 기록하며 2골을 기록했다. 공격의 선봉장으로 종횡무진 활약하며 MOM과 베스트11에 선정됐다. 

측면에서 왕성한 활동량을 보여준 박민서도 베스트11에도 올랐다. 원기종의 역전골을 어시스트했고, 경기 내내 왼쪽 측면에서 날카로운 움직임을 보여줬다.

한편, 연승에 도전하는 경남은 3월 9일 오후 2시 창원축구센터에서 부산아이파크와 2024시즌 홈 개막전 경기를 펼친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