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들 우리이웃
NH농협은행 경남본부, 임산부 출산용품 지원금 전달인구보건복지협회 경남지회와 함께 임산부 우대적금 가입자 출산용품 지원
NH농협은행 경남본부, 임산부 출산용품 지원금 전달

[경남데일리=황민성 기자] NH농협은행 경남본부는 5일 인구보건복지협회 경남지회에 저출산 극복과 임산부 배려 문화 확산을 위한 임산부 우대적금 출산용품 지원금 700만원을 전달했다.

임산부우대적금(NH경남아이행복적금)은 경남도와 업무협약을 통해 2019년 10월 출시된 상품으로, 기본 금리에 추가로 1.50%의 우대금리(경남도, 농협 각각 0.75%) 제공과 함께 10만원 이상 가입 및 만기해지(최종 잔액 120만원 이상) 고객에게 적금 만기 시 출산용품(3만원 상당)을 지원하고 있으며, 상품 출시 이후 약 1천명의 경남 관내 임산부 고객이 가입했다.

조청래 본부장은 “지난해 합계출산율이 0.72명으로 역대 최저로 떨어지고 10년 전보다 혼인 건수가 40% 감소하는 등 대한민국의 저출산 문제가 그 어느 때보다 심각한 상황이다.”며 “경남도, 인구보건복지협회 등과 함께 저출산 문제 극복을 위한 사회공헌사업을 다양하게 펼쳐나가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NH농협은행 경남본부와 인구보건복지협회 경남지회는 저출산 극복을 위해 각각 진행하고 있던 ‘임산부우대적금’과 ‘임산부 배려 캠페인’을 협력 추진을 위해 2022년 2월 업무협약을 체결하였으며, 농협은행은 금차 포함 총 2,500만원을 지원하고, 인구보건복지협회는 출산용품 선정, 지원 및 임산부 관련 각종 서비스를 홍보·제공하고 있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