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NC다이노스
창원시, NC 다이노스 홈 개막전에서 승리 기원‘다시 봄’ NC의 위대한 여정, 시민과 한마음으로 응원
왼쪽부터 홍남표 창원시장, 두산베어스 이승엽 감독, NC다이노스 강인권 감독, 최형두 국회의원

[경남데일리=황민성 기자] 홍남표 창원특례시장은 23일 창원NC파크 마산구장에서 열린 2024 프로야구 NC 다이노스 홈 개막전에서 시 연고 프로구단인 NC 다이노스의 승리를 기원하고, 선수단을 격려했다.

이번 홈 개막전은 두산과의 경기로, 예매 시작 45분 만에 매진을 기록하며 경기 전부터 홈 팬들의 많은 관심을 받았다. 홈 개막 매진은 2019년 이후 5년 만이다.

‘다시 봄’ 테마로 진행된 개막전은 지난 2017~2018시즌 NC 다이노스 중심타자로 활약한 재비어 스크럭스가 6년 만에 창원을 다시 찾아 승리 기원 시구를 하고, 지역 리틀야구단 대표선수들의 개막선언, 팬 사인회 등 다양한 이벤트가 진행됐다.

이날 경기장을 방문한 홍남표 창원특례시장은 이진만 NC 다이노스 대표이사, 야구 관계자 등과 함께 구단과 지역의 상생 방안 등에 대해 환담 후 그라운드를 찾아  감독에게 꽃다발을 전달하고 선수단을 격려했으며, 시민들과 한마음으로 NC 다이노스의 승리를 응원했다.

홍남표 시장은 “2020년 통합 우승을 기록한 NC 다이노스가 지난해 다시 플레이오프까지 오르며 저력을 보여 줬는데, 그 기세를 이어 올해는 시즌 우승을 기대한다”며, “시민과 팬들께서도 창원NC파크 마산구장을 자주 찾아 NC의 위대한 여정에 함께 해주시길 바라고, 시에서도 쾌적한 관람환경 조성과 프로스포츠 활성화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