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창원
창원시 2024 이순신방위산업전, 막바지 기업유치 총력
   
▲ 창원시 2024 이순신방위산업전, 막바지 기업유치 총력

[경남데일리 = 박수진 기자] 창원특례시는 오는 4월 24일부터 4일간 진해 해군사관학교에서 진행되는 ‘2024 이순신방위산업전’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해 해군사관학교, 해군군수사령부, 해병대와 함께 공동대응으로 준비하고 있다.

현재까지 전시회에 한화에어로스페이스, 한화오션, 한화시스템, 현대로템, LIG넥스원, 롤스로이스, 밥콕코리아, 코트라, 방위사업청, 국방과학연구소 등 100여개 기업, 기관, 연구소가 전시회 참여를 확정 했으며 유럽, 아시아, 호주 등 해외바이어도 수출상담을 위해 모집중에 있고 유럽지역 해외 방산전시회와도 정보를 공유하며 상호교류를 추진중에 있다.

시는 이달 말까지 전시회 참여할 기업들을 계속 모집할 계획이다.

또한, 기업들의 방산관련 정보공유를 위한 △함정기술무기체계세미나 △한-호주 방위사업 세미나 △부품국산화개발 활성화 설명회 △국·내외 신기술 설명회 △수출상담회 △방위사업청 지원사업 설명회 등 주요 방산기술 및 제품 관련 부대행사도 일정을 조율중에 있다.

이 밖에도 시와 해군은 해병대 가상훈련 시뮬레이터, 각종 군복, 전투장비, 전투식량 등 군문화 체험과 실전운용 무기체계 전시, 해군함정 공개 및 군함항해 행사, 군악대 및 의장대 시범, 태권도 시범, 해양레저, 거북선 승선체험 뿐만 아니라, 초등학생들을 위한 국산 무기체계 조립블록 체험 클래스, 드론축구, 소방체험 등도 함께 열릴 예정으로 시민들과 함께 할 수 있는 행사 준비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서정국 미래전략국장은 “창원시 이순신 방위산업전은 격년으로 열리는 해군와 함께하는 전시회로 K-방산이 전세계로 도약하고 있는 이 시기에 창원방위산업이 그 어느때 보다도 핵심적 역할을 하고 있고 앞으로도 대표주자로 나아가야 한다는 점을 부각시킬 수 있는 중요한 의미를 가지고 있다”며 “2024 이순신방산전을 차질없이 준비하겠다”고 밝혔다.


박수진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수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