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해군 특수전전단, 제14주기 故 한주호 준위 추모식 거행해군 특수전전단 김정식 원사, 해병대 1사단 오민우 상사 ‘한주호상’ 수상
제 14주기 고 한주호 준위 추모식에서 특수전전단 주요 참모진들이 경례하고 있다.

[경남데일리=황민성 기자] 제14주기 故 한주호 준위 추모식이 해군 특수전전단 주관으로 28일 진해루 해변공원 한주호 동상 앞에서 거행됐다.

이날 추모식에는 유가족과 특수전전단 역대 지휘관과 주요 지휘관 및 참모, UDT 전우회 대표, 경남/진해보훈단체, 경남동부보훈지청장 등 12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故 한주호 준위는 서해수호 55용사 중 1명으로, 1975년 해군 특수전전단 하사로 임관해 35년간 특수전전단에서 UDT/SEAL 대원으로 근무, 천안함 피격사건 이후 자발적으로 실종자 수색 작전에 참여하던 중 전사했다.

추모식에 이어 열린 한주호상 시상식에서는 해군 특수전전단 김정식 원사와 해병대 1사단 오민우 상사가 수상했다. 

2011년 제정된 한주호상은 특수ㆍ구조작전 분야 교육훈련과 전투력 향상에 기여가 큰 부대원에게 주어지는 상이다.

박후병 특수전전단장은 “故 한주호 준위가 보여준 책임감과 희생정신은 해군ㆍ해병대 장병과 국민의 가슴 속에서 영원히 기억될 것”이라며 “우리 해군은 철저한 군사대비태세를 갖춰 대한민국의 바다를 완벽히 수호해 고인의 숭고한 희생에 보답하겠다.”고 말했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