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사천
사천시 전통시장 안전지킴이 본격 활동노인일자리 사회서비스형 선도모델

[경남데일리 = 권경률 기자] 전통시장을 중심으로 안전파수꾼 역할을 담당하게 될 ‘사천시 전통시장 안전지킴이’는 29일 대한노인회 사천시지회 대회의실에서 발대식을 갖고 본격적인 활동에 들어갔다.

이날 발대식에는 박동식 시장, 한국남동발전 김선종 경영지원본부장, 한국노인인력개발원 양철이 경남지역본부장, 대한노인회 안규탁 사천시지회장, 사업참여자 등 40여명이 참석했다.

이번 전통시장 안전지킴이사업은 한국남동발전의 노인일자리 창출을 위한 사회공헌사업으로 전통시장을 활성화하고자 하는 신노년세대 맞춤형 노인일자리사업이다.

한국남동발전과 한국노인인력개발원이 사업운영과 예산을 지원하고 대한노인회 사천시지회에서 참여자 모집과 함께 사업을 수행하는 기관들과 협력을 통해 진행한다.

안전지킴이들은 3월부터 7월까지 5개월간 관내 8개 전통시장에 배치돼 시설물 안전관리, 감시 순찰, 응급조치, 방범 등 시장 경영 활동 전반에 관한 사항을 지원한다.

실제로 전통시장 공중화장실의 불법 카메라 설치여부를 점검하는 것은 물론 화재예방 안전관리와 방역활동 등을 통해 안전하고 깨끗한 환경을 조성하게 된다.

박동식 시장은 “고객들이 마음놓고 장을 볼 수 있는 안전한 시장으로 거듭나서 지역경제 활성화와 노인일자리 창출로 소득증대에도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시에서도 많은 관심과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권경률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경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