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들 동정
박종훈 교육감, 캄보디아 교통사고 학생 병문안

박종훈 경상남도교육감은 29일 캄보디아 교통사고로 산청지역 학생들이 입원한 서울대병원을 방문해 학생들을 위안하며 쾌유를 빌었다.

이날, 입원 중인 학생 병실을 모두 둘러본 박 교육감은 가족들을 만나 "우리 아이들이 하루속히 회복해 학교에 다닐 수 있도록 교육청에서 할 수 있는 모든 지원을 다 하겠다“며 ”마음 크게 먹고 아이들 치료에 전념해 달라“ 고 위문했다.

이에, 병실을 지키고 있던 가족들은 의료진 캄보디아 파견 요청 등 아이들을 위해 헌신적으로 지원해준 교육감께 고마움을 전했다.

이어, 박 교육감은 서울대병원 의료진에게 학생 개인별 건강 상항을 설명 듣고 “우리 아이들을 위해 캄보디아까지 다녀와 주셔서 정말 감사하다” 며 “한 아이도 이상이 없도록 최상의 치료를 해달라” 고 간곡히 당부했다.

산청지역 중·고생 8명은 지난 26일 국내로 전원 이송했으며, 이 중 경상자를 제외한 6명이 현재 서울대병원에서 검진과 치료를 받고 있다.

한편, 경남교육청은 지난 22일 캄보디아에서 교통사고가 발생한 즉시 사고대책본부를 구성해 현지 지원 인력과 의료진 파견 등 학생·학부모 지원에 최선을 다하고 있으며, 지난 26일부터는 사고대책본부를 학생회복 지원단으로 전환해 학생들의 빠른 건강 회복을 지원하고 있다.


김혜인 기자  hyein8814@naver.com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혜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