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사건사고
'돈뭉치' 제공 새마을금고 이사장 후보 구속

 진주경찰서가 진주 한 새마을금고 이사장 선거 과정에서 자신을 지지해달라며 대의원에게 현금을 건넨 A씨(66)를 새마을금고법 위반 혐의로 구속했다.

 15일 경찰에 따르면 새마을금고 이사장 선거에 출마한 A씨가 지난 1월 14일 대의원 B씨(47ㆍ여) 가게를 방문, ‘자신을 뽑아달라’며 5만 원짜리 20장을 고무줄 2개로 묶어 건네준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로부터 돈을 받은 B씨도 새마을금고법 위반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다.

 A씨는 해당 지역에서 새마을금고 선거를 둘러싼 현금 살포 소문이 퍼지자 선거를 앞둔 지난 1월 말 후보직을 사퇴했다.

 경찰조사에서 B씨는 당시 돈을 받고 일주일 지나 A씨에게 돈을 돌려준 것으로 드러났다. A씨도 혐의를 인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A씨가 새마을금고 대의원들을 대상으로 금품을 건넨 것으로 보고 수사를 벌여왔다.

진주=권경률 기자  qnfwhddl@nate.com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진주=권경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