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 도지사
김태호 후보 "중년들의 건강을 책임 지겠다"Jump 중년, 50+ 정책 공약 발표
김태호 후보가 Jump 중년, 50+ 정책 공약을 발표했다.

 자유한국당 김태호 경남도지사후보는 21일 인생 2ㆍ3모작 경력설계와 유형별ㆍ단계별 맞춤형 서비스 제공을 위한 “김태호의 점프 중년, 50플러스+정책”을 발표했다.

 김 후보는 “생애재설계 지원조례와 50플러스재단을 설립해 권역별 '50플러스캠퍼스'와 18개 시군의 '50플러스센터'를 연계한 ‘지역밀착형 지원체계’를 완벽하게 구축하겠다”고 밝혔다. 

 또 “소득에 관계없이 중년 구직자에게 '50플러스센터'와 연계한 ‘취업ㆍ창업 생애설계-평생교육-문화활동 프로그램’을 원스톱으로 지원해 중년플러스 정책을 선도하는 경남을 만들겠다”는 공약을 제시했다.

 이어 “전문지식과 실무경험을 보유한 퇴직 중년에게 사회공헌일자리 수당을 최대 50만원까지 확대해 청년세대와 연계한 ‘나의 멘토-멘티 프로그램’을 만드는데 역점을 두겠다”고 덧붙였다.

 김 후보는 “귀농ㆍ귀촌을 희망하는 중년을 위해서 가족단위 거주와 현장실습이 가능한 ‘체류형 농ㆍ어업창업지원센터’와 ‘체류형 귀어(歸漁)학교’를 확충하고, 정책적 지원도 확대하겠다”고 밝혔다.
 
 이를 통해 관광사업과 협동조합을 통한 민간일자리 창출과 맞춤형 취업‧창업 기술교육을 지원하기 위한 ‘50플러스 중년 새로일하기프로젝트’를 확대 추진하겠다는 계획도 제시했다.

 김 후보는 “빅데이터를 활용한 중년 일자리 매칭시스템을 구축하고, 고용복지센터와 연계하여 중년 전담서비스 창구를 개설하겠다”는 공약도 밝혔다.

 한편 김 후보는 “50플러스 프로그램 정착을 위해, 도립의료원과 연계해 50플러스 프로그램 참가자 중 건강검진 비대상자에게 5년 주기 성인병건강검진을 확대ㆍ운영하여 중년 건강을 책임지겠다”고 밝혔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