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LG세이커스
창원 LG세이커스 3×3 농구대회 열어전국 최대규모 180여 팀 참가 '휘센컵' 뜨거운 경쟁

창원 LG세이커스가 2~3일 양일간 창원체육관 앞 만남의 광장에서 제18회 LG휘센컵 3×3 농구대회를 개최했다.

LG휘센컵 3×3 농구대회는 매년 700여 명의 선수들이 참가하는 아마농구 전국 최대 규모의 대회다. LG세이커스 프로농구단이 주관하고 LG전자 휘센 에어컨이 후원한다.

2001년부터 18년간 꾸준히 개최되는 LG휘센컵 3×3 농구대회는 농구 저변 확대, 청소년의 건전한 여가 활동과 스포츠 문화 정착을 위한 축제의 장을 마련하자는 취지로 그 명맥을 이어오고 있다.

지난달 16일부터 28일까지 참가 신청을 받은 이번 대회는 초등부, 중등부, 고등부, 여성부, 대학일반부 등 5개 부문 총 180여 팀이 우승을 향한 각축전을 벌였다. 경기는 FIBA(국제농구연맹) 3×3 규칙을 따르며 경기 시간은 총 7분으로 제한된다.

부문별 우승팀 및 수상팀에는 메달과 함께 총 상금 500여만 원이 주어졌다. 부문별 최우수선수에게는 LG휘센 벽걸이 에어컨을 각각 1대씩 증정했다.

한편, 대회 마지막 날인 3일에는 LG세이커스 강병현, 양우섭, 박인태 선수가 현장을 찾아 참가자들을 격려하고, 팬 사인회와 시상도 했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