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고성
국가무형문화재 '고성농요' 정기공연 16일상리면 고성농요전수관 야외무대에서 열려
국가무형문화재 '고성농요' 정기공연

국가무형문화재 제84-1호로 지정된 고성농요보존회(회장 정혁상)는 오는 16일 상리면에 소재한 고성농요전수관 야외무대 및 공연 답에서 제33회 고성농요 정기공연을 펼친다.

이날 오전 11시 식전행사로 풍년을 기원하는 선사제향과 대성초등학교 농요시연공연이 열린다.

이어 오후 1시 30분 개막식과 함께 오후 2시부터 고성농요 삼삼기 소리, 보리타작소리, 물레소리 등 본격적인 마당공연이 열린다.

국가무형문화재 '고성농요' 정기공연

또 농민들이 실제 모심기를 하고 있는 농사현장 공연 답으로 이동해 모내기소리와 논매기 소리, 칭칭이소리 공연을 펼쳐 고성농요의 우수성과 농요에 담긴 농민의 생활감정들을 생생하게 전달할 예정이다.

군 관계자는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전래 민속음악인 농요를 어렵게 지켜온 고성농요 회원들의 흥겨운 소리와 농사현장의 분위기를 느끼고 우리민족의 독특한 민속문화를 전승·보존하는 공연이 될 것이다”며 많은 관람을 당부했다.

고성=김홍준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성=김홍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