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
민주당 당대표·최고위원 후보자 창원서 합동연설회

더불어민주당 당대표 후보와 최고위원 후보가 11일 창원에서 합동연설회가 열린다.

더불어민주당 경남도당은 이날 오후 1시 민주당 경남도당 정기대의원대회와 당대표·최고위원 후보자 합동연설회를 창원컨벤션센터 컨벤션홀에서 연다고 밝혔다.

도당 대회 1부행사에서는 옥은숙, 장종하 경남도의원의 사회로 안건처리 및 경남도당위원장을 선출한다.

현 민홍철 위원장이 단독 후보로 등록해 차기 위원장으로 합의 추대된다.

민 위원장은 군 법무관으로 일해온 군 출신 인사로 민주당 수석사무부총장,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간사, 국방부 고등군사법원장 등을 역임했다.

이어 2부에서는 당대표·최고위원 후보자 합동연설회가 열린다.

노웅래 중앙당선관위원장 사회로 송영길·김진표·이해찬(기호순) 등 당대표 후보와 최고위원 후보가 나와 정견발표를 하며 도내 당원들에게 지지를 호소할 예정이다.

민주당은 오는 25일 최고의사결정기구인 전국대의원대회를 열어 2020년까지 당을 이끌 당대표 1인과 최고위원 5인을 선출한다. 여당이 된 후 처음 치르는 대회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