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창원
창원시, 창원천·남천 생태하천복원사업 우수사례 발표제17회 한국 강의 날 전남목포대회서
창원시, 창원천·남천 생태하천복원사업 우수사례 발표

창원시는 9일부터 11일까지 3일간 전남 목포해양대학교에서 개최되는 한국 강의 날 전남목포대회에서 관내 생태하천복원사업 우수사례를 발표했다고 밝혔다.

제17회 한국 강의 날 행사는 ‘물 민주주의 원년 강강수월하게’라는 슬로건으로 목포해양대학교 및 영산강 일원에서 3천여 명의 참여로 3일간 개최되는 대규모 행사다.

첫날 한국강 포럼을 시작으로 둘째 날 지방하천복원 사례발표에서 지난 2014년 완공된 창원천·남천 생태하천복원사업을 발표했다.

창원천·남천은 2007년부터 2014년까지 사업을 시행해 콘크리트 주차장 철거 등 단절된 생태계를 이어 건강한 하천으로 회복시키는 성공적인 복원사업이다.

작년 환경부 생태하천복원사업 우수사례 콘테스트에서 환경부장관상을 수상한 바 있어 이번 대회에서 전국에 널리 알리게 됐다.

특히 창원천·남천은 수달, 붉은발말똥게 등 멸종 위기종 및 희귀야생동물 다수가 서식하는 생태환경이 복원된 대표적인 사례로 알려져 있다.

오기환 창원시 하천과장은 “성공적인 성과를 이룬 창원천·남천뿐만 아니라 생태하천복원사업이 완료된 다른 하천도 수질개선, 수생태계 회복 등 효과가 나타나고 있어 지속적인 생태하천 복원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며 “아울러 생태환경조성에 대한 시민의 관심과 동참이 필요하다”고 밝히고 앞으로 시행될 복원사업에도 많은 성원을 부탁한다고 당부했다.

창원=김혜인 기자  hyein8814@naver.com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창원=김혜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