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
BNK경남은행, 경남BC카드 부정 사용 피해 보상 제도

BNK경남은행(은행장 황윤철)은 경남BC카드 애용 고객의 권익 보호를 위해 ‘경남BC카드 부정 사용 피해 보상 제도’를 시행 중이라고 24일 밝혔다.

경남BC카드 부정 사용 피해 보상 제도는 경남BC카드 고객이 카드정보ㆍ명의도용ㆍ분실ㆍ도난 등으로 부정 사용 피해가 발생한 경우 피해 금액을 산정해 보상한다.

피해 사례 별로 ‘카드 분실 도난 사고 보상 모범규준 과실 유형별 책임 부담률 가이드라인’을 적용해 최대 100%까지 보상한다.

보상 금액 지급 기간은 한달 이내로 피해 규모와 국내ㆍ해외 등 장소에 따라 달라질 수 있다.

접수 방법은 피해 발생 즉시 BNK경남은행 전 영업점과 BC카드 홈페이지로 접수하면 된다.

접수된 피해는 BC카드사가 조사한 심사 결과에 따라 피해 보상 금액이 지급된다.

카드사업부 송영훈 부장은 “경남BC카드 애용 고객들이 부정 사용 피해 등 불미스런 일로 인해 금전적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경남BC카드 부정 사용 피해 보상 제도를 마련해 시행하고 있다. 경남BC카드 모든 카드에 적용되고 있는 만큼 고객들이 안심하고 경남BC카드를 사용하기 바란다”고 말했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